· 한국 동향
· 일본 동향
HOME > 최근동향 > 한국 동향   
 
“한국 해양·대륙세력 가교 역할 하도록 한일해저터널 건설 적극 검토를” VIEW : 587
“한국 해양·대륙세력 가교 역할 하도록 한일해저터널 건설 적극 검토를” 통일·동북아 평화 실현 심포지엄 한국이 해양세력과 대륙세력을 연결하는 역할을 할 방안으로 한일해저터널 건설을 긍정적으로 고려할 필요성이 있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통일부 차관을 지낸 이관세 경남대 석좌교수는 8일 세계평화터널재단과 (사)남북통일운동국민연합 주최로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2016 한반도 통일과 동북아..
동북아 평화를 위한 한일해저터널 기공 30주년 VIEW : 383
동북아 평화를 위한 한일해저터널 기공 30주년   [서울=뉴시스]4일 일본 사가현 가라쓰시에 위치한 한일해저터널에서 '동북아 평화를 위한 한일해저터널 기공 30주년 기념행사'가 열린 가운데 한학자 총재, 문선진 가정연합 세계회장 등 참석자들이 기념 테이프 커팅을 하고 있다. 2016.11.14. (사진=세계평화통일가정연합 제공) 한학자 총재, 문선진 가정연합 세계회장 등 참석자들이 터널 ..
부산은 항공·항만·철도 '물류 삼합'…남부권 경제 신성장엔진 VIEW : 543
부산은 항공·항만·철도 '물류 삼합'…남부권 경제 신성장엔진 부산발 네트워크- 김해공항 'V자'형 확장 지난 6월 21일 정부는 동남권 신공항 건설 대책으로 김해공항 확장안을 발표했다. 김해공항에 3800만 명의 항공수요를 수용할 수 있는 'V자'형 3200m 활주로 1개와 국제선 터미널을 신설하고 접근 교통망을 확충하며 에어시티 등을 개발하는 '김해신공항' 건설이 골자다. 이르면 2025년 개항 예정..
한일 해저터널 다시 주목…득실논쟁 수면 위로 VIEW : 561
한일 해저터널 다시 주목…득실논쟁 수면 위로 # 100년 이어온 찬반 대립- 한일 민간연구회서 공론화- 정치권도 논의·연구 이어져- 부발연, 후쿠오카~가덕도- 일본, 가라쓰~거제도 제안# 부산에 득될까 실될까- "동북아 물류 중심지 도약" - "日 대륙 진출 경유지 전락"- 市, 연구용역비 예산 확보세계화와 지역화가 대세로 떠오르면서 초국경 광역경제권의 시대가 열렸다. 국가 간 경제가 도시·지역 간 ..
공론화 불씨 지핀 한일해저터널… 찬반 팽팽히 맞서 VIEW : 395
공론화 불씨 지핀 한일해저터널… 찬반 팽팽히 맞서 지난 26일 부산시의회 회의실에서 마련된 라운드 테이블에서 참가자들이 한일해저터널 프로젝트에 대한 각자의 입장을 밝히고 있다 한일해저터널 건설을 둘러싼 공론의 장이 열렸다. ㈔목요학술회와 ㈔글로벌포럼의 주최로 지난 26일 부산시의회 중회의실에서 개최된 '제1차 한일터널 라운드테이블'에서는 예상대로 찬반 양측의 입장이 팽팽하게 맞섰다. 이날 발제를 맡은 ..
[도청도설] 한일터널 VIEW : 380
[도청도설] 한일터널 영국과 유럽 대륙을 갈라놓은 영국해협에서 도버 해협이 가장 좁고 얕다. 너비 33㎞, 평균 깊이 55m, 최고 수심 170m가량이다. 도버 해협 지하를 뚫어 영국 포크스턴과 프랑스 칼레를 연결하는 터널이 채널 터널이다. 이 터널을 국제특급열차 유로스타가 최대시속 300㎞로 달린다. 영국 런던서 두 시간가량이면 프랑스 파리나 벨기에 브뤼셀에 닿을 수 있다. 채널 터..
한일 해저터널, 검토된 3군데는 어디? VIEW : 446
한일 해저터널, 검토된 3군데는 어디? 한국과 일본이 '한일 해저터널' 건설을 위해 본격적인 논의를 시작한다는 소식이 전해졌습니다.앞서 부산 목요학술회와 글로벌포럼은 "오는 26일 부산시의회에서 제1차 한일터널 라운드 테이블을 열어 한일 해저터널 건설문제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지금까지 일본 측 터널연구회에서 계획한 해저터널은 모두 3개 노선입니다.▲거제시 일운면 와현리 서이말 등대 부..
한일 해저터널 35년만에 쟁점 실현 가능성 관심 VIEW : 520
한일 해저터널 35년만에 쟁점 실현 가능성 관심 가정연합 양국관계 개선 위해 추진부산∼후쿠오카 235㎞ 구간 대규모30년 걸쳐 매입 100㎡부지에 굴착공사 일본 가정연합 선교현장 취재차 일본 후부오카를 방문한 방문한 광주·전남 언론인들이 도쿠노 에이지 가정연합 일본회장과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한국 부산∼일본 후쿠오카를 연결, 열차와 자동차가 다니는 해저터널 건설사업이 35년만에 다시 쟁점으로 부..
[데스크 칼럼] 이제는 '가덕도 한일해저터널'이다 VIEW : 456
[데스크 칼럼] 이제는 '가덕도 한일해저터널'이다 /김 진 해양수산부장 최근 정부가 내놓은 신공항 해법을 되짚어보면 국가 경쟁력을 고려치 않은 근시안적 '꼼수'라는 느낌을 지울 수 없다. 수도권 중심 사고로 똘똘 뭉친 지역 홀대와 정치적 판단이 중요 잣대가 됐기 때문이다. 불공정하게 용역을 진행하고 이를 지적하는 여론을 지역이기주의로 몰았다. 겉으로나마 상생을 외치던 예전과 달리 이제는 노골적으로 ..
[세계타워] 한일해저터널이 필요한 이유 VIEW : 367
[세계타워] 한일해저터널이 필요한 이유 동북아 평화·공영 교두보… 정부서 검토 나설 때 한동안 논의가 수면 아래 있던 한일해저터널 건설사업이 최근 부산에서 새롭게 이슈로 부상하고 있다. 노무현정부 때 해양수산부장관을 지낸 오거돈 동명대 총장은 지난 4일 일본 후쿠오카에서 ‘일한터널 실현 규슈 연락 협의회’가 주최한 심포지엄에 참가해 한일해저터널의 필요성을 제기했다. 오 총장은 이 행사에서 “한·중..
처음 이전     1   2   3   4   5   6   7   8   9    다음 마지막 
재단소개  |  CONTACT